즐겨찾기 추가 2017.11.24(금) 21:44
회원가입 고객센터

주요뉴스

150617_syngenta.gif

sample_bn_05.jpg

 HOME > 골프일반 > 스크린
감사원 "골프존 과밀화 논란 공정위 책임 없어"
등록 : 2017-09-07 09:31
감사원이 골프존 점포 과밀화 및 가맹사업 전환 문제와 관련 공정거래위원회의 행정지도·감독에 특별한 문제가 없다고 판정했다.

현행법 개정 등을 통해 해결할 일이지, 공정위의 잘못이 아니라는 것이다. 다만 골프존이 가맹사업 추진과정에서 정보공개서 등록 시 중요사항을 제대로 기재하지 않았는데도 그대로 등록 처리한 문제에 대해서는 보완 및 주의요구 조치를 했다.

감사원은 8월23일 골프존에 대한 행정지도·감독 실태 감사를 발표하면서 “골프존이 가맹사업으로 전환하기 전까지 공정위는 물론 법원도 골프존은 가맹사업법상 가맹사업의 요건을 충족하지 않아 가맹사업법을 적용하여 영업지역을 보호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며 “공정위가 기존 점포의 과밀화 해소 조치를 하지 못한 것으로 특별한 문제점을 발견할 수 없었다”고 밝혔다.

이어 “골프존이 기존 과밀화된 시장에서 가맹사업으로 전환한 데 대해서는 현행 법령상 이를 직접적으로 막을 근거가 없다”며 “공정위의 지도·감독이 부적정하였다고 보기 어렵다”고 했다.

앞서 국회는 공정위가 골프존 점주들의 영업지역 보호 및 과밀화 해소를 위해 적정한 행정지도 및 관리·감독을 하지 않았다고 문제를 제기했던 바 있다.

골프존이 2016년 가맹사업으로 전환하기 전까지 기존 점주들에게 무분별하게 장비를 판매하여 시장을 과밀화 상태로 만들었고, 이로 인해 점주들의 피해가 확대되었다는 것이다.

과밀화된 시장 상황에서 가맹사업으로의 전환은 기존 점주로 하여금 가맹금 등의 비용 부담만 강요하는 불공정거래행위에 해당하는데 공정위가 손을 놓고 있었다는 지적이었다.

이에 대해 공정위는 골프존 사업형태가 가맹사업에 해당하는지 검토했지만 △골프존이 영업표지 사용을 강제하지 않는 점 △매장 영업방식을 통제하지 않는 점 등을 두고 가맹사업에 해당되지 않는다고 확인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민경준 기자 golfin7070@hanmail.net ]
이전 위로
        
삼익악기 미 골프장 인수 라스베이거스CC 267억원에
거제시 탑포 27홀 골프장 사업 구체...
자연스러운 골프코스의 중요성 (하)
코오롱글로벌의 인수 불발 로얄포레CC ...
“평창알펜시아 올림픽 개최전 매각”
코스닥상장사 폭스브레인 하늘빛CC 인수...
[나무병원의 수목관리 이론과 실...
코스관리 볼런티어 ‘더 CJ컵의 숨은...
가을철 잔디병 쉽게 진단하기
그린키퍼들이여 결벽증은 버려라
[노경식의 코스관리노트 50] 가을 저...
(사)한국그린키퍼협회 2017년 워크...
온도·습도·강우·일조량 등 잔디...
빠르고 부드러운 롤링 맡겨만 주세...
이동식 산소공급기 그린에어팬 유해...
농약·비료 땅속 직접 주입
아름다운 골프코스에 이야기를 더하...
안전하고 신속한 눈치우기…그것이 ...
화학적 생물학적 검증된 ...
기고-오리지널 약제 사용의 중요성 하나의 원제 ...
천연식물보호제+농약 혼...
(주)한국바이오케미칼 재노탄·노팡스 전국 150여개 ...
신젠타 ‘2017 골프코...
11월21일 대전 유성호텔 약제·코스관리 최신 정보 풍...
기후변화 해충피해 증가...
골프코스 관리에서 살충제는 살균제나 제초제에 비해 주목...
시흥시-(사)한국잔디협...
(사)한국잔디협회(회장 임옥환)와 시흥시가 시...
두가지 작용기작 강력하...
(주)베스트그린텍   골프장용 살균제 '더블찬스...
 
150707_banner.jpg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원약관 저작권안내